vbs
팻머스 홀리키즈 에꼬클럽 애스크미 팻머스몰
 

         

개인결제창










크리스마스 코트
판매가격 :마감되었습니다
상품상태 신상품
출시일2011-12-30
구매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총 금액 :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가입하기 로그인하기



  • 이영상은 프리뷰 영상입니다.
  • This text will be replaced

    본 자료를 인터넷에 올리거나, 판매하는 등
    타인에게 복제,배포,전송하는 등 저작권을 침해할 시
    형사상의 책임(5년 이하 징역,5천만원 이하 벌금) 및
    민사상의 책임(손해배상)을 져야합니다.


    설교본문

    제목 : 섬기기 위해 오신 예수님 | 본문 : 10:45 7:10-14

    해마다 12월이 가까워지면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무르익어가고 사람들의 마음이 조금씩 들뜨기 시작합니다. 세상에서 크리스마스 문화는 변질되고 왜곡되었지만 우리는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분명히 알고 올바른 마음가짐으로 이 날을 맞이해야 될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가 성탄절이라고 부르는 크리스마스는 무슨 단어와 무슨 단어가 합해진 것일까요?
    Christ+Mass
    가 합해진 것입니다. 그리스도라는 단어와 예배라는 단어가 합해진 것이지요. 다시 말하자면, 예수 그리스도를 예배하는 자체가 바로 크리스마스라는 뜻입니다. 그렇다면 크리스마스가 12 25일 하루뿐만이 아니겠지요? 날마다의 삶속에서 예수님을 높이고 경배하는 이 모든 모습들이 바로 예수님께서 이 땅에 우리를 위해 오신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진정으로 아는 사람의 모습일 것입니다. 단지 12 25일 하루가 아닌 우리의 평생의 삶이 주님께 예배드리며 나가는 크리스마스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이처럼 크리스마스의 의미는 중요합니다.

    그러면 예수그리스도가 탄생하신 의미는 무엇일까요?
    첫째로 생각해 볼 수 있는 것은, 예수님은 온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해 오셨어요.‘예수라는 이름의 의미 속에온 백성의 구원의 의미가 담겨있습니다. 또한 예수님의 또 다른 이름이 있는데, 그 이름은임마누엘입니다.
    그러므로 주께서 친히 징조로 너희에게 주실 것이라 보라 처녀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을 것이요 그 이름을 임마누엘이라 하리라( 7:14)”
    임마누엘은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 계신다는 뜻입니다. 하나님께서 하늘의 영광을 버리시고 낮고 비천한 이 땅 위에 우리와 함께 하시기 위하여 오셨습니다. 이렇게 이 땅에 내려오신 예수님께서는 우리와 함께 하시되, 겸손하고 낮아진 모습과 섬김의 모습으로 오셨다는 것입니다. 이 예수님을 이번 크리스마스에 꼭 만나길 바랍니다.

    둘째로 생각해 볼 수 있는 것은 절망과 곤경에 빠진 모든 개인과 민족에게 해방의 소식, 평화의 소식을 알리기 위해 오셨다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탄생은 모든 얽매인 것들로부터의 해방을 의미합니다. 여러분은 무엇에 얽매여 있습니까? 그 얽매임 때문에 답답하고 마음이 아픈가요? 그렇다면 오늘 우리의 얽매임을 풀기 위해 오신 예수님을 만나시기 바랍니다. 예수님은 우리의 아픔과 고통을 누구보다 잘 아시는 분이시며 우리를 섬기기 위하여 가장 겸손한 모습으로 이 땅에 오셨으므로 우리를 자유케 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예수 그리스도는 우리의 영원한 목자이십니다. 그 목자는 삯군이 아니시지요. 참으로 양을 푸른 초장으로 인도하는 생명의 구원자가 되는 것입니다. 목자는 양을 위해 목숨을 걸고 양을 돌봅니다. 그 섬김의 모습으로 온전한 목자인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신 것입니다. 그리스도께서 이 땅에 오신 것은 이 땅에 우리가 당해야 할 고통을 대신 지시기 위해서 오신 것입니다. 낮고 비천한 모습으로 우리를 치유하시고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하여 오셨습니다.
    예수님의 섬김과 헌신을 우리가 배우고 본받아야 합니다. 우리는 지금도 이기적이고 자기중심적이어서 다른 사람에 대해 사랑과 섬김으로 배려하지 못하고, 오히려 내가 더 인정받고 사랑받으려고 하는 마음이 가득한 사람들입니다. 이런 모습에서 벗어나 주님의 제자로 업그레이드되기 위해서는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신 목적과 예수님의 삶을 깊이 묵상하고 예수님을 닮아가야 합니다.

    가난한 사람을 돌보며 내가 가진 것을 나누어 줄 수 있는 섬김이 필요하고, 교회에서도 나보다 신앙이 연약한 사람을 섬기는 마음이 필요합니다. 우리가 예수님을 믿는다고 하면서, 예수님을 따라 산다고 하면서, 크리스마스 절기를 지키면서도, 이런 섬김의 마음을 가지지 못한다면 그는 아직 예수님을 인격적으로 만나지 못한 사람입니다.
    역사적으로 예수님을 만났던 모든 사람들은 예수님의 모습을 닮기 위해 안간힘을 쓰며 예수님의 사랑과 섬김의 모습을 다양한 모습으로 나타내는 삶을 살았습니다. 이렇게 예수님의 겸손함과 섬김의 자세를 본받고 닮아가는 여러분들이 되시길 간절히 바랍니다.